AI 인덱스, 전 세계 인공지능 관심도 사상 최대..."관련 산업계, 학계 모두 3배 이상 급성장"
상태바
AI 인덱스, 전 세계 인공지능 관심도 사상 최대..."관련 산업계, 학계 모두 3배 이상 급성장"
  • 황선무
  • 승인 2020.01.17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 인덱스'에 따르면 전 세계적으로 AI에 대한 관심도가 빠르게 높아지고 있다(사진=픽사베이)

글로벌 인공지능 동향 보고서 'AI 인덱스'에 따르면 전 세계적으로 AI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지고 있으며 이는 유례가 없는 수준으로 조사됐다.

AI 인덱스는 전 세계를 막론하고 AI 연구에 대한 관심이 급증하고 있다며 1998~2018년 발표된 AI 관련 동료 심사 논문의 양이 300%가량 증가했다고 지적했다. 또한 2018년까지 발표된 AI 논문 점유율도 지난 20년 동안 세 배 가까이 늘어났다고 보고했다.

산업계의 AI 관심도 또한 그 이상으로 빠르게 늘어나고 있다고 설명했다. AI 관련 컨퍼런스 참석자가 800%로 증가했으며 관련 직종 또한 10년 사이 3배 가까이 증가했다.

 

AI 인덱스?

AI 인덱스는 스탠퍼드대학 인간중심AI연구소(HAI)가 발표하는 연례 보고서로 AI에 대한 담론을 파헤치고 데이터로 그 발전 추이를 추적하는 것이 취지다. 인공지능(AI)에 관한 연례 보고서에서는 매년 AI의 획기적인 기술과 개선점을 업데이트한다. 이러한 보고서 중 'AI 인덱스'는 특히 중요한 영향력을 지닌 것으로 평가된다. 

AI 인덱스는 복잡한 AI 분야를 확실하게 이해할 수 있도록 편견 없고 엄격하며 종합적인 데이터를 제공한다. 보고서는 총 9개 장, 연구 및 개발, 참조문헌, 기술 성과, 경제, 교육, 자율 시스템, 대중 인식, 사회적 고려사항, 국가전략 및 세계 AI 동향으로 구성돼 있다.

AI 인덱스는 글로벌 AI 바이브런시 툴을 사용해 34개 지표로 28개국의 활동을 평가하고 있다. 2019년 AI 인덱스에서 강조한 사항은 다음과 같다.

AI 인덱스는 글로벌 AI 바이브런시 툴을 사용해 28개국의 활동을 34개 지표로 평가하고 있다(사진=픽사베이)

AI 관심도 빠르게 커져

AI 인덱스에 따르면, AI 관련 컨퍼런스 참석자가 점점 늘고 있다. 예를 들어, 매년 12월에 개최되는 기계학습 및 컴퓨터 신경과학 컨퍼런스 'NeurIPS'의 2019년 참석자 수는 1만 3,500명을 넘어섰다. 2012년 이후 800% 증가한 수치다. AAAI와 CVRP 같은 또 다른 AI 컨퍼런스 참석자도 약 30% 증가했다.

AI 모델 훈련에 소요되는 시간도 기술 발전으로 상당히 줄어들었다. 예를 들어, 2017년 10월에 3시간 소요되던 이미지 분류 시스템이 2019년 7월에는 단 88초로 줄어들었다. 훈련 비용도 상당히 감소했다.

반면, 기술 및 제조업 분야의 AI 업무 수요는 상당히 증가했다. 2012년 업계에서 AI 직종은 단 0.3% 차지했지만, 지난해에는 0.8%로 증가했다.

 

중국, AI 논문 최다 국가

가장 많은 AI 관련 논문을 발표한 국가는 중국으로 조사됐다. 2018년, 중국정부산하연구소는 중국 기업보다 AI 연구 논문을 3배 이상 발표했다. 1998년 이후 정부 제휴 AI 연구 논문의 수도 300배 증가했다. 동기간에 기업이 발표한 AI 연구 논문은 66배 늘었다.

다른 국가에 비해 미국이 AI 연구 논문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확인됐다. AI 인덱스에 따르면, 다른 국가보다 미국 연구자의 연구 내용 인용 횟수가 40%가량 많다.

AI 스타트업에 대한 투자도 늘고 있다. 2010년 AI 스타트업 투자 규모는 13억 달러(1조 5,297억 원)를 기록했지만 2018년 404억 달러(47조 5,387억 원)로 급증했다. 해당 기간 연평균 성장률이 48% 이상이다.

한편 민간 AI에 가장 많은 비용을 투자하고 있는 나라는 미국으로 조사됐다. 다음은 중국으로 68억 달러(8조 29억 원)를 투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