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펄마운틴’, 편리한 동영상 편집 소프트웨어 개발 성공
상태바
스타트업 ‘펄마운틴’, 편리한 동영상 편집 소프트웨어 개발 성공
  • 장호양
  • 승인 2020.08.31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동영상 편집 소프트웨어 시장 규모는 2025년에 11억 달러를 기록했다(사진=언스플래쉬)

동영상 편집 소프트웨어 개발 스타트업 ‘펄마운틴(PearlMountain)’이 급성장을 거듭하고 있어 업계의 관심을 끌었다.   

마케팅을 위한 소셜미디어 플랫폼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동영상 편집 서비스에 대한 중요성도 부각되고 있다. 

세계 동영상 편집 소프트웨어 시장 규모는 2025년에 11억 달러를 기록하고 연평균 성장률(CART)은 4.4%를 달성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전 세계 마케터 중 83%는 동영상이 마케팅 캠페인의 핵심이 될 것이라고 믿고 있다. 

데이빗 린은 사진 및 동영상 편집 기술 전문가로 2006년 온라인 사진 및 동영상 편집 소프트웨어 개발회사인 펄마운틴을 창업했다. 

그리고 작년 펄마운틴은 대표상품인 동영상 편집 앱 플렉스클립(FlexClip)을 출시했다. 플렉스클립은 개인이나 기업이 최대 1분 내에 고해상도의 짧은 동영상을 편집할 수 있는 무료 툴을 제공했다. 보다 긴 길이의 동영상 편집을 포함해 고급 기능을 사용하려면 가입 패키지에 따라 매월 5-20달러의 비용을 지불해야 한다. 

플렉스클립은 사용자 수가 400% 성장해 작년 말까지 월간활성사용자수(MAU)가 33만 명에 달했다. 올해에 들면서 앱 다운로드 횟수는 43만 건을 돌파해 지난해보다 5배 늘었다고 발표했다. 

◆ 플렉스클립의 탄생

컴퓨터과학을 전공한 린은 사진 편집 소프트웨어를 개발하고 이를 오픈소스 소프트웨어로 공유하면서 경력을 시작했다.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긍정적인 평가를 받은 린은 툴 기능을 개선하기 시작하며 개발 지향적인 팀을 꾸려 펄마운틴의 토대를 만들었다. 

펄마운틴 창업 첫 해에는 고품질의 사진 작업을 할 수 있도록 포토젯(FotoJet), 디자인에보(DesignEvo) 및 디자인캡(DesignCap) 같은 여러 가지 소프트웨어 상품을 출시했고 아마추어 사진가들을 목표 고객으로 삼았다. 

린은 어도브 프리미어 프로나 다빈치 리졸브 등 최고급 편집 제품을 사용해본 후 프로그램을 익히는 것이 매우 어렵다는 것을 깨달았다. 그리고 다루기 쉽다고 알려진 여러 가지 온라인 동영상 편집 툴도 사용해봤다. 

그러나 동영상을 서버에 업로드하는 데 상당한 시간이 걸렸고 온라인 앱은 동영상을 실시간으로 미리 볼 수 없었다. 이후, 린은 사용자의 브라우저에서 바로 실행할 수 있는 플렉스클립을 개발하기로 결심했다. 

사용자는 플렉스클립 플랫폼에 가입한 후 어떤 프로그램도 다운로드하거나 설치할 필요가 없다. 대신 브라우저를 열고 동영상 내보내기를 누르면 빠르게 편집하고 실시간으로 미리보기 과정을 거칠 수 있다.

그 후 사용자는 그래픽과 사진 또는 배경이 있는 클립을 추가해 동영상 프로젝트를 편집할 수 있다. 이 같은 전체 편집 과정을 진행하는 동안 도움 카드가 표시되기 때문에 사용자는 워크스페이스 내에서 설명서를 따라 하기만 하면 된다는 특징이 있다. 

플렉스클립은 웹페이지와 애플리케이션을 제공하는 HTML5 기술을 기반으로 하고 있으며, 오프라인에서도 작업할 수 있다. 또한, 플렉스클립은 로열티가 없는 스톡 플랫폼 스토리블록스(Storyblocks)와 제휴를 해 사용자에게 90만 종이 넘는 동영상 클립과 10만 건이 넘는 음악 트랙에 무료로 접근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플렉스클립은 웹페이지와 애플리케이션을 제공하는 HTML5 기술을 기반으로 하고 있다(사진=언스플래쉬)

◆ 간편하지만 전문성 높은 양질의 콘텐츠 제작

플렉스클립의 핵심 비전은 모든 사람이 별다른 수고 없이 사용자 친화적인 소프트웨어 툴을 사용해 양질의 콘텐츠를 만들어낼 수 있게 만드는 것이다. 

소셜미디어 플랫폼을 사용하는 젊은 층에서 동영상 스토리가 중요성을 얻고 있기 때문에 린은 플렉스클립의 수요가 지속적으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최근 몇 년 동안 플렉스클립의 사용자 수는 해마다 50% 이상 성장세를 기록했다. 현재 스페인어, 포르투갈어, 중국어, 영어, 일본어, 프랑스어 및 독일어 등 7가지 언어로 사용 가능하다.

그러나 플렉스클립은 타 동영상 편집 플랫폼에 비해 경쟁력이 덜어지는 문제점을 가지고 있다. 또 다른 동영상 편집 분야에 진입하고 있는 소프트웨어 개발업체의 수가 늘어나며 경쟁이 심화되고 있다. 

그러나 린은 “플렉스클립의 사용자 편의성은 확실한 차별화를 두고 있다”며 “간단하지만 전문적인 동영상 편집 소프트웨어를 찾고 있는 기업을 목표”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