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28개 농·축협,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 적용
상태바
전국 28개 농·축협,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 적용
  • 이강선
  • 승인 2020.12.09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농협)
(사진=농협)

농협중앙회는 7일부터 전국 28개 농축협에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를 시범적용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시범적용 사업은 내년 전국 농축협에 업무자동화 신기술인 RPA를 확산하기 전 RPA 대상업무의 범용성 및 효과성 검증을 위해 실시하는 것으로 지역특성과 사업유형을 고려해 대상 농축협을 선정했다.

농협 디지털혁신부는 농축협 시범적용을 위해 지난 3개월 간 시범적용 대상인 19개 농축협 현장을 방문하고, 직원 인터뷰를 실시해 업무프로세스를 분석, 로봇프로세스자동화 기술에 적용했다. 

이를 통해 단순 환원자료 출력, 담보대출 시 반복되는 토지대장·지적도 발급 업무 등을 자동화함으로써 마감시간에 집중되는 업무를 덜고 고객대면 시간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RPA를 시범적용하는 농축협에서는‘NH DT어시스턴트’에 접속해 RPA를 손쉽게 사용할 수 있다.

디지털혁신부는 코로나19로 현장방문을 연기한 9개 농축협을 포함해 전체 시범적용 농축협에 대한 과제운영 현황을 정기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실사용 직원으로부터 개선의견을 받아 농축협 RPA 품질을 지속적으로 높여나갈 계획이다.

디지털혁신부 이강영 부장은 “이번 RPA 시범적용 사업이 전국 농축협 직원의 업무를 디지털화 하는 데 초석을 마련할 것으로 기대하며, 향후 머신러닝 기술을 접목한 과제도 함께 오픈해 중앙회와 농축협이 디지털로 함께 성장하는 모델을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전국 농축협이 사용할 수 있는 업무자동화 플랫폼인 RPA포털은 내년 하반기 오픈 예정으로, 디지털혁신부는 임직원의 RPA 역량을 내재화 할 수 있는 교육프로그램도 함께 운영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