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美 데이터 분석 업체 알폰소(Alphonso)社 인수
상태바
LG전자, 美 데이터 분석 업체 알폰소(Alphonso)社 인수
  • 정서윤
  • 승인 2021.01.07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LG전자)
(사진=LG전자)

LG전자는 미국 TV 광고·콘텐츠 데이터 분석 스타트업 '알폰소(Alphonso Inc.)'를 인수했다고 7일 밝혔다. 

LG전자는 ‘알폰소’에 약 8,000만 달러(한화 870억원)를 투자하고 지분 50% 이상을 확보했다.

지난 2012년 설립된 알폰소는 독자 개발 인공지능 영상분석 솔루션을 보유했으며, 북미에서 1천 5백만 가구의 TV 시청 데이터를 확보하고 있다.

LG전자는 이번 인수를 통해 TV 사업의 포트폴리오를 고도화하는 한편, 서비스 및 콘텐츠 경쟁력을 차별화하며 중국 업체 등을 필두로 지속 심화되는 경쟁 환경 속에서 추가 성장동력을 확보해 나갈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LG전자는 글로벌 프리미엄 TV 시장에서 자발광(自發光, Self-Lit) 올레드 TV를 출시했으며 연간 TV 출하량은 지난해 기준으로 3,000만 대에 육박한다. 특히 프리미엄 TV인 LG 올레드 TV는 전체 OLED TV 시장 가운데 절반 이상의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지난해 기준, 전 세계에 출하되는 TV 가운데 스마트 TV의 비중은 83% 이상이며, LG TV 가운데 스마트 TV의 비중은 90% 이상으로 다양한 콘텐츠를 공급받을 수 있는 프리미엄 TV의 수요가 점차 늘고 있다. LG전자가 알폰소의 광고·콘텐츠 분석 데이터를 활용하게 되면 LG TV를 시청하는 고객에게 무료 방송 서비스 채널 등을 통해 다양한 맞춤형 서비스 및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LG전자 박형세 HE사업본부장은 “디지털전환을 기반으로 사업 구조를 고도화하는 동시에 고객 가치를 기반으로 한 서비스 영역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전자는 알폰소가 가지고 있는 고유의 스타트업 문화에서 비롯되는 성장동력을 유지하기 위해 현재 경영진과 직원을 그대로 유지한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