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국내 초대형 민간 '금융데이터댐' 구축
상태바
우리은행, 국내 초대형 민간 '금융데이터댐' 구축
  • 지영란
  • 승인 2021.05.25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은행(은행장 권광석)은 21일 오전 우리은행 본점 23층 광통관에서  우리카드, 교보생명, 미래에셋증권, 한화손보, NICE평가정보사와 국내 초대형 민간  '금융데이터댐' 구축을 위한 금융트렌드 공동 연구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금융데이터댐' 이란,  데이터 수집. 적재. 유통을 위한 가명처리 프로세스 간소화와 공동연구개발, 데이터 공유. 활용과 판매에 협업하는 금융공동체를 말한다.

이날 협약식에는 권광석 우리은행장과 각사의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참여사간 데이터 제휴를 통한 마케팅 및 분석 결과 활용. 금융지수 공동 개발 과제 등 지속적인 상호 협력을 이어나가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 데이터 융복합을 통한 신규 사업 발굴 및 금융 거래 고객 특성 지수 (INDEX) 공동 개발  ▲ 가명처리 정보 취합 프로세스 간소화-정례화 및 금융데이터댐 내 분석 결과 데이터 사업화  ▲ 소상공인과 스타트업 지원 등 정부의 데이터 산업 공공 지원 등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이번  '금융데이터댐'을 유통, 통신 및 광범위한 분야의 데이터를 한곳에 모으는  '생활데이터댐' 으로 확장시켜 데이터 결합과 정교화를 통한 고객 맞춤형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 제공할 예정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가치 높은 데이터 수집과 양질의 빅데이터로  '데이터댐' 을  구축하겠다" 며,  "이를 통해 글로벌 데이터사업화에 선두 주자로 발돋음하고 향후 정부 주도 데이터 경제 성장에 기여할 것" 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