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소상공인을 위한 전자도서관 최초 개관
상태바
중기부, 소상공인을 위한 전자도서관 최초 개관
  • 지왕
  • 승인 2022.08.03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이영, 이하 중기부)는 8월 3일(수), 소상공인 역량 강화를 위해 전자도서관을 개관해 전자책 5.8만여 권에 대한 무료 대여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중기부는 그동안 창업-성장-재기로 이어지는 사업 주기별 교육부터 마케팅, 경영교육, 법‧세무‧노무 등 공통교육과 제과‧제빵, 음식, 미용 등 업종별 특화교육까지 다양한 온라인교육을 제공해왔다.
 
이번에 도입하는 전자도서관은 소상공인의 디지털 적응력을 높이고, 자기계발, 경영개선 등 스스로 혁신하고 역량을 강화하는 데에 도움을 주기 위해 도입됐다.
 
스마트폰 등 모바일기기와 피씨(PC) 등을 통해 경제경영, 인문, 과학, 예술, 생활 등 전 분야의 도서 5.8만여 권을 대여할 수 있으며, 인기도서, 추천도서, 신작도서 카테고리 별로도 구분되어 있어 편리한 이용이 가능하다.
 
< 분야별 구독 가능 도서 현황 >

분류 보유건수(권) 분류 보유건수(권)
가정/생활/요리 1,371 역사/풍속/신화 3,101
건강/의학 1,373 예술/대중문화 1,381
경영/경제 5,191 외국도서 216
국어/외국어 3,212 인문 5,182
사회/정치/법 3,272 자기계발 4,434
소설 15,788 자연과학/공학 2,175
시/수필(에세이) 6,579 컴퓨터/인터넷 1,318
여행/취미 2,560 기타 745


 
전자책 대여는 소상공인‧자영업 지원 포털 ‘소상공인마당(sbiz.or.kr)’에 가입되어있는 예비창업자, 소상공인이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이용방법은 소상공인 지식배움터(edu.sbiz.or.kr)의 전자도서관을 선택 후, 읽고 싶은 전자책을 선택·대여하면 되며, 회원 1인당 월 10권 이내로 1권당 2주간 대여가 가능하다.
 
 중기부 원영준 소상공인정책관은 “사업을 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경험과 비법(노하우)이 필요한데, 소상공인분들이 이러한 것들을 습득할 시간이 부족할 수 있다”면서, “시공간 제약이 없는 전자책을 통해 경영개선이나 새로운 사업 기회에 대한 생각(아이디어)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며 기대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