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시스템, 약 1600억 '경기관총-II 조준장치 양산' 계약 체결
상태바
한화시스템, 약 1600억 '경기관총-II 조준장치 양산' 계약 체결
  • 김종수
  • 승인 2022.11.04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화시스템이 공급 예정인 경기관총-II 조준장치 이미지

한화시스템(대표이사 어성철)이 방위사업청과 약 1600억 규모의 '5.56mm 경기관총-II 조준장치(PAS-18K) 후속양산' 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한화시스템은 2025년 11월까지 경기관총-II(K15) 및 시험장비에 장착될 조준장치 약 14000여대를 공급할 계획이다.

이번에 공급할 조준장치는 주·야간 모두 조준이 가능한 열상조준경 방식으로 야간·안개 등 악천후 상황에서도 전장을 정확하게 관측할 수 있고, 도트사이트를 장착해 사용자가 두 눈으로 신속하게 조준·사격할 수 있다.

 

≫ 한화시스템이 공급 예정인 경기관총-II 조준장치 이미지

조준장치는 경기관총-II 화기체계(K15)와 통합돼 원거리 적 밀집 부대를 효과적으로 제압할 수 있고, 미래 개인전투체계인 워리어플랫폼과도 연동되어 향후 우리 군의 전투력을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영호 한화시스템 지휘통제사업부문장은 "한화시스템은 국경·해안·주요시설 및 전장을 효과적으로 감시할 수 있는 다양한 전자광학 장비 개발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라며, "이번에 공급될 조준장치는 사격 명중률을 향상 시켜 병사들의 전투력 및 생존력을 강화할 수 있는 핵심 장비인 만큼 적기에 전력화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