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디지털 기반 종합금융그룹 체계 완성
상태바
우리금융, 디지털 기반 종합금융그룹 체계 완성
  • 김종수
  • 승인 2022.11.11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금융그룹(회장 손태승)은 그룹 차원의 신속하고 체계적인 데이터․AI 분야 역량강화 및 전략적 대응을 위해 데이터·AI 사업 총괄 조직인 「DI(Data Intelligence)기획부」를 지주사 디지털부문에 신설했다고 10일 밝혔다.

DI기획부는 그룹 데이터의 통합, 분석, 활용은 물론, AI사업 전략을 총괄하는 데이터·AI 컨트롤타워 조직이다. 이 부서에는 전사 데이터 거버넌스 구축, AI/Big Data 융합 사업 추진, 빅데이터 기반 마케팅 등 업무 경험이 풍부한 외부인력과 함께 내부인력으로 구성된다.
 
앞으로 DI기획부는 그룹 내외부의 가치있는 데이터 자산을 통합하고, 관리 및 분석해 데이터 테크놀로지(technology)가 그룹의 핵심역량(Core Competence)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우리은행에도 DI추진본부 직속으로 「DI기획 ACT」를 신설, 부서장 이하 소속 직원 모두 지주사 「DI기획부」를 겸직한다. 이로써 지주사와 은행의 원팀 조직 체제하에서 사업과제를 기획부터 실행까지 속도감있게 추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특히, 최근 통합뱅킹 플랫폼인 ‘디지털 유니버셜 뱅크’ 추진에 따라 데이터․AI 활용 방안을 선제적으로 마련하는 것이 중요한 과제로 떠오르고 있어 DI기획부와 DI기획 ACT의 협업은 그룹 데이터 사업 추진의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은 “이번 조직개편으로 신설된 DI기획부는 그룹 데이터․AI를 총괄하는 핵심부서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 중장기 데이터․AI 전략수립, 그룹 공동 데이터 분석 기반 마련, 국내외 트렌드 및 정책변화 대응 등 다양한 분야에서 외연을 넓혀 나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