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무원샘물, 2L 페트병 세 번째 경량화로 친환경 경영
상태바
풀무원샘물, 2L 페트병 세 번째 경량화로 친환경 경영
  • 김종수
  • 승인 2022.11.15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풀무원샘물(대표 정희련)이 플라스틱 사용 저감을 위해 2L 페트병의 무게를 기존 대비 1g 줄이며 세 번째 경량화 했다고 밝혔다. 

풀무원샘물은 지난 2009 년 국내 최초로 생수병 경량화에 도전했으며, 2013 년에는 국내 최초로 낮은 높이와 무게 1.4g의 ‘초경량 뚜껑’을 도입해 플라스틱 사용량을 기존 대비 40% 절감하는 등 페트병 중량 감량 기술에 지속적으로 투자하며 친환경 경영에 앞장서고 있다.

풀무원샘물은 37g이었던 2L 페트병을 2013년  35.6g 으로 줄였고,  2019년에도  32.6g으로 한 번 더 경량했다.  이는 6 년간 4.4g의 무게를 줄인 것으로, 기존에도 풀무원샘물의 2L페트병이 국내에서 가장 가벼웠다. 풀무원샘물은 생산부터 보관, 운반까지 전 과정에 걸쳐 철저한 테스트를 진행하며 올해 ‘풀무원샘물’과 ‘풀무원 워터루틴’ 2L 페트병의 무게를 32.6g에서 31.6g까지 1g을 추가로 줄이며 세 번째 경량화를 달성했다.

풀무원샘물 관계자는 '풀무원샘물의 뛰어난 기술력과 지속적인 연구를 바탕으로 국내에서 가장 가벼운 2L 페트병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며 다시 한번 플라스틱 사용 저감을 실현하게 되어 기쁘다"며,  "작은 실천이 모여 큰 차이를 만든다는 믿음으로, 풀무원샘물은 앞으로도 친환경이라는 가치를 비즈니스 전반에서 실현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투자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