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 1,153억원 규모 국유증권 공매
상태바
캠코, 1,153억원 규모 국유증권 공매
  • 지왕
  • 승인 2023.01.03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 권남주)는 1월 2일(월) 입찰 공고된 1,153억원 규모의 국유증권을 1월 16일(월)부터 온비드(www.onbid.co.kr)를 통해 공개입찰 방식으로 매각한다고 밝혔다.

금번 평가 대상인 국유증권은 47개 종목이며 매각 대상 발행법인은 ㅿ건설업 15개 ㅿ제조업 9개 ㅿ부동산업 7개 ㅿ도ㆍ소매업 5개 ㅿ기타 업종 7개 등이다. 그 중 (주)와이디피, (주)빅스타건설 및 (자)태성산업사 등은 수익성 및 재무상태가 양호한 종목으로 실수요자들은 관심을 가져볼 만하다.

금번 비상장증권 매각 입찰은 매각예정가의 100%를 시작으로 총 4회에 걸쳐 진행되며 2회차까지 유찰된 종목의 경우, 3회차부터 매회 최초 매각예정가의 10%씩 단계적으로 감액하여 입찰이 진행된다. 2회 이상 유찰된 종목은 전(前) 회차 매각 조건으로 차기 입찰 전까지 수의계약도 가능하다. 단, 더클래스호텔(주) 등 일부 종목에 한하여 1~3회 추가 입찰(최대 7회)이 진행된다.

다만 국유재산법 시행령에 따라 국세(상속세, 증여세 등)를 비상장증권으로 물납한 자(물납한 본인 및 연대납세의무자) 및 민법상 물납자의 가족에 해당하는 자는 물납가액 미만으로 해당 비상장증권을 매수할 수 없다.

입찰희망자는 온비드를 통해 입찰기간 중 입찰금액의 5%를 지정된 가상계좌에 입금해야 하며, 낙찰되었을 경우 낙찰일로부터 5일내에 주권매매계약을 체결하고 60일내에 대금을 완납해야 한다.

다만, 매각금액에 따라 분납주기 및 기간(최장 1년 이내)을 정하여 대금을 분할납부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