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성묵 하나증권 사장 첫 행보는 ‘현장’
상태바
강성묵 하나증권 사장 첫 행보는 ‘현장’
  • 김종수
  • 승인 2023.01.10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증권은 강성묵 대표이사의 취임 첫 행보가 현장이었다고 밝혔다.

강성묵 대표는 지난 2일, 취임 후 출근하는 직원들 모두와 새해인사를 나눈 후, 곧바로 서초WM 영업점을 찾았다. 임직원 미팅을 통해 현장의 소리를 세밀하게 청취하고 건의사항 등 WM영업 활성화를 위한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또한, 하나은행 법조타운골드클럽 직원들과도 함께 소통의 자리를 가지며 그룹 협업에 대한 비전도 함께 공유했다.

강성묵 대표는 “회사 발전의 근간은 직원에 있다” “모두가 하나되어 즐겁게 일하는 열린 조직을 만들겠다”고 직원들과 소통했다.

강 대표는 리테일, WM, 기관 영업 등 영업 전 부문을 두루 경험한 현장 전문가다. 소통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것도 영업부문 전반에 대한 이해도에서 비롯됐다.

취임사에서도 “행원필자이(行遠必自邇) 등고필자비(登高必自卑)”를 인용해 가장 낮은 자세로 임직원을 만나고 언제든 현장으로 달려갈 준비가 되어 있음을 밝힌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