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신제품의 해외시장 진출 위한 고도화 기술개발 지원
상태바
혁신제품의 해외시장 진출 위한 고도화 기술개발 지원
  • 이무남
  • 승인 2023.01.13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이영)는 중소기업의 세계(글로벌) 시장 진출 촉진을 위해 「2023년 혁신제품 고도화 기술개발사업」을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혁신제품 고도화 기술개발사업은 국내 시장에서 혁신성·제품성을 인정받은 혁신제품의 해외시장 진출을 위한 현지화·고도화기술개발(R&D)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23~’26년까지 4년간 135개 기업에 230억원의 규모로 추진한다.
 
혁신제품 고도화 기술개발사업은 혁신제품의 신속한 해외 진출과 조기 수출 성과 창출을 위해 기술개발(R&D) 진단·기획과 세계(글로벌) 타켓기술개발(R&D)로 구성돼 있으며, 이번 사업 공고를 통해 세계(글로벌) 역량을 보유한 30개사의 기술개발(R&D) 진단·기획을 지원하고 이 중 해외시장 진출 가능성이 높은 15개사를 최종 선발해 세계(글로벌) 타켓기술개발(R&D)를 지원한다.
 
먼저, 세계(글로벌) 역량 시험(테스트)(KOTRA 제공)를 통해 중소기업의 세계(글로벌) 진출 의지, 가격경쟁력, 해외 마케팅 역량 등을 사전에 진단하고, 해외시장 진출 가능성 제고를 위해 본 기술개발(R&D) 수행 전 해외시장 분석기관을 통해 기술개발(R&D)진단·기획을 지원한다.
해외시장분석기관은 제품 분석, 해외시장 조사 등을 전문적으로 수행할 수 있는 기관을 2월 중 선정해 지원기업의 진단·기획을 전담할 예정이며, 목표 해외시장의 추세(트렌드) 분석, 경쟁제품 분석, 고도화기술개발(R&D) 추진 전략 수립 등을 집중 지원할 계획이다.
 
세계(글로벌) 목표(타켓) 기술개발(R&D)는 기술개발(R&D)진단·기획을 수행한 기업이 진단·기획 결과를 바탕으로 혁신제품의 현지화·고도화를 할 수 있도록 2년간 3억 원을 지원하고, 해외 시장에서 조기 안착을 위한 국제 표준·인증, 시험평가 등을 종합적으로 지원한다.
 
중소벤처기업부 김우순 기술혁신정책관은 “국내시장이 가지는 규모의 한계를 극복하고 국가경쟁력 제고를 위해 중소기업의 해외진출이 매우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중소기업이 국내 시장에만 머물지 않고 해외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기술개발(R&D)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