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미래재단, 설 맞이 ‘우리 새해 복 꾸러미’ 전달
상태바
우리금융미래재단, 설 맞이 ‘우리 새해 복 꾸러미’ 전달
  • 김종수
  • 승인 2023.01.20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미래재단(이사장 손태승)은 지난 17일 서울 용산구 소재 용산노인종합복지관에서 우리금융지주, 서울시노인종합복지관협회와 함께 ‘우리 새해 복 꾸러미’ 전달식을 가졌다고 18일 밝혔다.
 
설 맞이 ‘우리 새해 복 꾸러미’ 나눔 사업은 온 가족이 모여 가족의 정을 나누는 명절에도 가족과 함께하지 못하는 독거 어르신 등 취약계층 어르신 3,300명을 대상으로 간편식 등으로 구성된 선물 상자를 지원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우리 새해 복 꾸러미’는 소상공인들의 매출 향상에도 도움을 주고자 사회적 기업과 협력해 농·수산물시장의 상인분들에게 구입한 물품들로 구성했다.
 
특히, 우리금융지주, 우리은행 등 우리금융그룹 5개 그룹사 임직원들이 ‘우리 새해 복 꾸러미’ 지원 사업에 동참하기 위해 릴레이 형식으로 각 그룹사 인근에 소재한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해 어르신들을 만나 직접 복 꾸러미를 전달할 예정이다.
 
우리금융그룹 중 첫 번째로 전달식에 참석한 황규목 우리금융지주 부사장은 전달식 후 인근 어르신 가정을 방문해‘우리 새해 복 꾸러미’를 직접 전달해 드렸으며, 어르신의 건강과 만복을 기원하는 뜻을 담아 우리나라 전통 복조리도 걸어드렸다.
 
황규목 부사장은 “이번 복 꾸러미 전달을 통해 어르신들이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내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우리금융그룹과 우리금융미래재단은 앞으로도 우리 사회 소외된 이웃들에 대한 나눔을 꾸준히 실천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